최근 포토로그


태그 : 시세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

1

'풀럼 임대' 프림퐁 "우리 팀 낙심할 수준 아냐"

<프림퐁, 풀럼 공식 홈페이지>풀럼의 엠마뉴엘 프림퐁(가나, 21)이 "아직 포기할 때가 아니다"고 새로운 동료들에게 용기를 불어 넣었다. 희망차게 리그를 시작한 풀럼은 지난 15번의 리그 경기에서 단 2번 승리했다. 고군분투하고 있는 마틴 욜 감독의 풀럼은 오늘밤 크레이븐 코티지에서 열리는 웨스트햄전에서 반등을 노린다. 풀...

EPL 1월 이적시장 지출, 가치 있는 일인가

<페르난도 토레스부터 안드레이 아르샤빈, 앤디 캐롤에서 알폰소 알페스까지> 1월 이적시장에서 아주 놀라운 계약 소식이 한, 두 개 쯤은 확실히 전해질 것이다. 하지만 분명한 것 하나는 계약이 반드시 성공을 보장하지 않는다는 것이다.영국 축구에 현재의 이적 창구가 소개된 지 10년이 흘렀다. 그 제도가 아주 다양한 결과를 가져오는 반면, 동등한...

QPR 17경기만의 첫 승, 파랑새는 타랍이었다

결국은 '에이스' 아델 타랍이 QPR의 파랑새였다.  QPR 미드필더 아델 타랍은 16일(한국시간) 런던 로퍼스로드에서 열린 2012-2013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 17라운드 풀럼과의 경기에서 멀티골을 성공시키며 QPR에게 17경기만에 리그 첫 승을 선물했다. QPR은 타랍의 맹활약으로 풀럼에 2-1로 감격적인 승리를 거뒀다. ...

QPR '늙은 갈라티코'의 지향점은 볼턴이어야 한다

<조르카예프가 볼턴서 보여준 기술축구는 센세이션이었다. 이청용 영입 전까지 테크니션에 대한 팬들의 갈증은 계속됐다.>  1999년의 볼턴을 기억하는가. 지금은 이청용으로 유명하지만 과거 볼턴은 이름만 들어도 화려한 스타들이 즐비했다. HOT, 젝키 세대가 '응답하라 1997'에서 아련한 향수를 느끼는 것처럼, 볼턴의 1999...

'12경기 13골' 파피스 시세, 개막전부터 뛰었다면?

 <더 선 캡처>  뉴캐슬의 파피스 뎀바 시세의 상승세가 무섭다. 시세는 첼시와의 EPL 36라운드에서 멀티골을 터트리며 팀 승리에 기여했다. 12경기 13골. 출전하는 매 경기마다 한 골 이상은 넣은 셈이다. 놀라운 점은 리그 절반이 지난 2월부터 만들어 낸 기...
1