최근 포토로그


태그 : 음비아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

1

QPR '늙은 갈라티코'의 지향점은 볼턴이어야 한다

<조르카예프가 볼턴서 보여준 기술축구는 센세이션이었다. 이청용 영입 전까지 테크니션에 대한 팬들의 갈증은 계속됐다.>  1999년의 볼턴을 기억하는가. 지금은 이청용으로 유명하지만 과거 볼턴은 이름만 들어도 화려한 스타들이 즐비했다. HOT, 젝키 세대가 '응답하라 1997'에서 아련한 향수를 느끼는 것처럼, 볼턴의 1999...

박지성의 QPR, 남은 과제는 '팀으로 뭉치기'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<출처: QPR 구단 공식 홈페이지>  또 졌다. 이번에도 3실점이...

'왼쪽 날개' 단 박지성, 몸에 맞는 옷 입었다.

 박지성이 이제야 몸에 맞는 옷을 입은 느낌이다. QPR 박지성이 맨시티와의 잉글리쉬 프리미어 리그 3R 경기에서 왼쪽 날개로 선발 출전했다. 이적 후 처음이다. 박지성은 이전 리그 2경기에서 모두 중앙 미드필더로 나왔다. 커리어를 통틀어 왼쪽 날개 경험이 더 많은 박지성이다. 그래서인지 이날 플레이는 한결 편해 보였다. 중앙 미드필더로 뛰면서...
1